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포토뉴스
안전은 나몰라! 물에 잠긴 횡성파크골프장의 불법천막들
이용희 기자 | 승인 2022.08.11 17:15|(253호)

집중호우로 불어난 강물이 횡성읍 섬강변에 조성된 횡성파크골프장의 불법 천막을 강타하고 있다. 강물에 잠긴 불법천막들(사진 오른쪽)은 수년째 불법천막을 유지하며 최근까지 각종 대회를 치러온 횡성파크골프협회에서 설치한 것. 불법천막을 대체할 컨테이너(사진 왼쪽 교각 뒤)를 횡성군이 제공했지만 협회는 불법천막을 철거하지 않았다. 이번 비로 횡성군이 제공한 컨테이너도 강물에 잠겼다.

집중호우가 예보됐지만 평소 이곳을 독점하고 파크골프를 즐기던 회원들과 협회, 하천 구역에서의 불법행위를 지도 단속하고 안전을 확보해야 할 횡성군 문화체육과와 건설과의 무관심과 외면의 결과다.

이용희 기자  yongy63@naver.com

<저작권자 © 횡성희망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스포츠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5234) 강원도 횡성군 횡성읍 앞들서2로 23(2층)  |  전화 : 033)342-1507  |  팩스 : 033)343-1507
등록번호 : 강원아00116(2012.02.08)  |  발행인 : 합자회사 횡성희망신문 조만회  |  편집인 : 조만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희
계좌 : 합자회사 횡성희망신문 농협 351-0755-0672-03  |  이메일 : hschamhope@naver.com
Copyright © 2022 횡성희망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