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원주시’벽에 막힌 상수원보호구역 해제상수원보호구역해제...‘관’주도 한계 드러내
조만회 | 승인 2022.12.04 16:12|(259호)

원주시 "가뭄 시 안정적 물 공급 어려워"... 상수원보호구역 해제에 난색
강원도, 횡성·원주 용수공급 공동용역 잠정 중단

지난 9월 27일 서울에서 열린 원주횡성 물 기반 동반성장협의회. 원주의 거부입장 표명으로 상수원보호구역해제는 또다시 벽에 가로막혔다.

지난해 횡성·원주의 안정적 용역공급을 위한 공동용역 발주와 ‘원주·횡성 물 기반 동반성장 협의회’가 출범하면서 해결의 실마리를 찾아가던 원주상수원보호구역 해제 문제가 원주의 부정적 입장 고수로 또다시 벽에 부딪히게 되면서 해를 넘길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원주시는 지난 9월 27일 서울에서 열린 제5차 ‘원주·횡성 물기반 동반성장 협의회’에서 “장래 인구 증가를 고려할 때 광역상수도 전환 후 가뭄 시 물 공급이 어렵다”는 기존 입장을 되풀이 하며 상수원보호구역 해제에 난색을 표명했다.

2035년 원주시 수도정비 기본계획상 하루 22만 8천 톤의 물 소요가 예상되는데 횡성댐의 취수 용량은 일일 19만 8천톤에 불과하고 횡성댐에서 용수공급을 받을 경우 횡성댐의 이수안전도가 97%에서 87%로 하락하여 안정적인 용수공급에 차질이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같은 원주시의 ‘현재 상태 유지’ 입장 표명으로 올해 11월 4일 준공 예정이었던 ‘안정적인 용수공급 및 상생협력을 통한 원주·횡성 발전방안 수립용역’을 강원도에서 9월 30일부터 12월 28일까지 90일 간 잠정 중단시키는 상황까지 벌어졌다. 

범 군민적 공동 대응 모색해야 한다는 지적 나와

상수원 보호구역 해제에 대한 원주시의 부정적 입장과 원주시의 손을 들어 주며 공동용역을 일방적으로 중단한 강원도의 결정으로 원주와의 합의 도출을 기대했던 횡성군의 계획에도 상당한 차질이 불가피해졌다.

횡성군은 올해 안에 공동용역을 통하여 수량 및 수질 건전성 확보를 위한 실현 가능성 있는 용수공급 시설 운영방안을 제시해 횡성군과 원주시가 원만한 합의를 통하여 원주 장양 취수장을 비상취수원으로 전환하기 위한 수도법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상수원보호구역 해제에 대한 원주시의 완강한 거부 입장 표명으로 해제 논의가 원점으로 되돌아오게 된 것이다.

횡성군은 향후 강원도 주관 용역사 용역 위원들의 원주시장 면담 추진과 강원도지사 초도방문 시 건의를 통해 원주시를 설득한다는 계획이지만 관 주도의 원주상수원보호구역 해제 논의는 한계에 봉착했다는 지적이다.

지역에서는 관 주도의 한계를 극복하고 상수원보호구역 해제에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기 위해 ‘범 군민적 공동대응을 위한 피해대책위원회 운영 활성화가 필요하다는 목소리들이 나오고 있다.

임채남 원주상수원보호구역주민피해대책위 위원장은 “그동안 원주가 힘의 논리를 앞세워 상수원보호구역 해제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고 있는 것이 문제”라고 지적했다. 임 위원장은 “횡성과 원주는 동반성장을 해야 하는 관계에 있기 때문에 서로 원-원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원주를 계속 설득해야 한다고 보지만 만약 그래도 안 된다면 범 군민적으로 대응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횡성은 1987년 원주 시민의 먹는 물 공급을 위해 원주 섬강에 장양취수장이 건설되면서 모평리 반곡리 등 1.55k㎡가 상수원보호구역으로 지정됐고 묵계리 군부대 이전지역을 포함한 보호구역 상류 10km 이내 횡성읍 읍상리를 포함한 37개 리 48k㎡ 지역이 규제 대상으로 묶여 도시개발과 지역 발전에 많은 제약을 받고 있다.

조만회  hschamhope@naver.com

<저작권자 © 횡성희망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만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스포츠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5234) 강원도 횡성군 횡성읍 앞들서2로 23(2층)  |  전화 : 033)342-1507  |  팩스 : 033)343-1507
등록번호 : 강원아00116(2012.02.08)  |  발행인 : 합자회사 횡성희망신문 조만회  |  편집인 : 조만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희
계좌 : 합자회사 횡성희망신문 농협 351-0755-0672-03  |  이메일 : hschamhope@naver.com
Copyright © 2023 횡성희망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